겸재교

면목동과 휘경동을 연결하는 가칭 ‘겸재교’는 중랑천 위에 떠있는 돛단배 모양의 반 사장교로 건설된다. 특히 야간조명 설비를 부착해 밤에 아름다운 형상이 더욱 도드라질 것으로 전망된다. 또 이 다리는 국내 최초로 상부는 왕복 4차로의 차도로, 하부는 보도로 이용되는 분리교량 형식으로 만들어질 예정이다. [중랑천에 돛단배 모양 '겸재교' 건설]

Te Wero Bridge

Te Wero Bridge

개인적으로는 extradosed교가 한강에 하나 건설되길 바랬는데 중랑천에 먼저 들어선다니 다소 아쉽다.

겸재교의 건설소식을 전하는 모든 언론은 ‘돛단배’라는 이미지를 많이 강조하는데, 굳이 주탑에 인위적으로 덧칠을 하지 않더라도 강이나 천을 가로 지르는 낮은 주탑의 extradosed교는 교량 자체만으로도 그런 이미지를 충분히 내포하고 있다.

행정기관(서울시청이나 중랑구청)의 언론보도자료에서 먼저 그렇게 표현을 했겠지만 ‘extradosed교’라는 정식 명칭이 있는데도 불구하고 이 말이 생소한지 ‘반사장교’ 형식이라고 소개하고 있다. 기술자들도 가끔 ‘반사장교 혹은 세미 사장교(semi cable stayed bridge)’라는 표현을 쓰는데 이 용어가 국외에서도 통하는지는 모르겠다. 일단 구글은 그런 단어를 처음 들어본다고 한다. :) 어쨌거나 이런 교량형식이 생소한 서울시민들에겐 좋은 볼거리가 될 것 같다. 연장 225m, 경간구성은 60m + 105m + 60m.

This entry was posted in 한국의 교량 and tagged . Bookmark the permalink. Post a comment or leave a trackback: Trackback URL.

2 Comments

  1. 민정
    Posted Sat 10 Oct, 2009 at 9:52 am | Permalink

    그쪽 분은 아쉬우시죠 ㅋㅋㅋㅋ
    학생들은 공부해야할 시기에 얼마나 그 공사 때문에 피해를 보는지 아세요?
    이 포스트 정말 짜증나네요.
    그쪽이 겸재교 건설 때매 매일 먼지 먹고, 공사 소리 때문에 시끄럽고 해보세요
    정말 겸재교든 뭐든 다 부셔 버리고 싶은 생각이니까

    • Posted Sun 11 Oct, 2009 at 9:50 am | Permalink

      공사로 인해 받는 피해에 대해 저에게 화풀이 해봤자 득이 될 게 하나도 없어요. 비산먼지나 소음등으로 피해를 보신다면 그에 대한 보상이나 재발방지를 요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학교 차원에서 강력하게 민원청구를 하세요.

Post a Comment

Your email is never published nor shar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