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ging Out in Switzerland


(Photo courtesy of Newly Swissed)

지금은 인도교로 사용되고 있는 Trient Bridge (Pont Trient, Gueuroz Bridge, Pont du Gueuroz)에서 케이블을 내걸고 그 밑에서 목욕을 하는 사람들의 모습이다 :) 위로 노란 버스가 다니는 교량이 새로 만들어진 New Trient Bridge이며 구교는 콘크리트 아치, 신교는 강합성으로 되어 있다. 모험을 즐기는 이들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는 여기 참조.

This entry was posted in 세계의 교량 and tagged . Bookmark the permalink. Post a comment or leave a trackback: Trackback URL.

2 Comments

  1. 건축학과생
    Posted Mon 28 Nov, 2011 at 3:27 pm | Permalink

    정말 참신하고 신선한 다리 자료들이 많아서 잘 감상하고 갑니다!
    주인장께선 건축가들에 대해서 회의적인 시선과 긍정적 시선을 동시에 갖고 계시는듯 하시지만요.

    좋은 블로그 만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Posted Mon 28 Nov, 2011 at 4:46 pm | Permalink

      건축가들의 창의성을 높이 보고 있습니다만 가끔 기술자로서 이해할 수 없는 건축가의 교량작품(예 : http://bridgeworld.net/sheikh-zayed-bridge/ )에 대해선 틀리던 맞던 한마디씩 합니다. 보도교는 제가 뭐라 하던 이미 건축분야로 넘어 갔고 그나마 차량이 다니는 교량만은 토목기술자들이 수성해야 한다는 알량한 자존심에서 하는 말이니 개념치 마시고 많은 조언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Post a Comment

Your email is never published nor shar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