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ter Under The Bridge

새해가 시작되었다. 지난 한 해는 잊고 다시 새로운 시작을 각오하는 의미에서 이에 맞는 격언이나 문구 중 bridge가 들어가는 것을 를 찾아 보았는데 “It is all water under the bridge”라는 영어 문구가 마음에 든다. 우리 말로 굳이 번역하자면 “다 지난 일이야” 정도로 해석이 가능하다. 지난 일에 대한 ‘반추’도 중요하지만 지금은 지난 일을 잊고 새로운 출발을 할 때이다. 희망찬 항해를 꿈꾸며 2008년의 돛을 올린다.

This entry was posted in 블로그. Bookmark the permalink. Post a comment or leave a trackback: Trackback URL.

Post a Comment

Your email is never published nor shar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